월: 2017 12월

하루하루

코믹마켓 

코믹마켓에 다녀왔다. 어제 앱들을 설치하고 여러사람에게 いいね!를 날리다 보니 한 숨도 자지 못한 채로(누워 있었지만…) 피곤함을 느끼며 7시 반에 일어났다. 이케부쿠로 역 근처에서 먼저 9000엔을 눌러(이러면 전체 1000엔 단위로 나온다) 돈을 뽑고, 린카이센을 타고 국제전시장 역(그야말로 한국적인?? 역 이름이다…)으로 갔다. 이케부쿠로에서 국전까지 한 방에 가는…

겐바생활

어제 

는 많은 일이 있었다. 일단 IBIB 면접을 봤고, 거기서 뜻하지 않게 공부해야겠다는 생각을 많이 받았다. 지금까지 면접은 조금 추상적이었는데, 이번에는

겐바생활

면접준비 

오늘은 머리를 깎고 곧바로 SJSJ이와 합류하려 했으나, 어제 밤 면접 준비를 해야겠다는 생각에 조금이라도 멘트를 준비한 후에 가야겠다는 생각을 했다. 자기소개 및 경력 설명 처음 뵙겠습니다. 저는 XX이라고 합니다. 잘 부탁드립니다. 한국에서 컴퓨터공학을 전공했으며, 지금까지 서버 관련과 자바 관련 일을 했습니다. 일본에 들어와서, 최근의 프로젝트는…

하루하루

오늘 

오늘 오후 5시반에 우에노에서 SJSJ이와 저녁. 나가기 귀찮지만 관계 회복을 위해. 맘 편하게 먹고 이야기 들어주다 오면 될 것 같다. EE과 어떻게 사귀었는지 물어보는 것도 기대되는 부분. 3시쯤 나가서 머리를 깎고, 이동하면 될 듯…

하루하루

정신좀 차리고 

아침에 정은길 아나운서의 돈말글 80화를 듣고 정신을 차렸다. 미래에는 더욱 과학적 힘이 중요해진다는, 데이터에 기반한 사회 문화가 정립된다는 이야기를 듣고 희망에 쌓여 일어났다. https://audioclip.naver.com/channels/111/clips/83 곧바로 이전에 구매했던 안드로이드 개발 도서를 펼쳤다.

하루하루

요즘 삶 

여유롭고, 느릿느릿하게 진행하고 있다. 최근에 면접을 봐서 조금 지쳐있었지만, 원래 하려고 했던 휴식과 서버, 앱 개발 공부 등을 하나씩 맛보고 있다. 지금은 오후 3시. 빨래를 하고 밥을 먹으니 딱 이정도 시간이다. 새벽 3시 정도에야 잠이 드니 기상이 늦을 수 밖에 없다. 방금 月見大福를 먹었다. きなこもち라는데,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