블랙 XXX에서 그레이 XXX로 옮긴 일. <- 잘했다.

외로움을 떨치려고 노력한 일. XX를 만나 주말마다 외롭지 않았음. <-짝짝짝

XXXXXXX. 하지만 연말에 체력이 안 되어 피드백을 못 하는 중 <- 짝.

신정연휴에 XXX 공부 중 <- 짝짝!

2019년도 XXX에서 쭉 가는 것 <- 짝.

좀더 나아지는 한 해가 되길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