영문 졸업증명서를 압인(올록볼록 도장?) 처리한 것을 받으려면 부산에 가야 했다.

인터넷이나 동사무소에 가서 신청하기도 했지만 결국은 직접 방문하는 수 밖에 없었다.

최근에 현대백화점 쪽에 취업한 HY이가 주말마다 집에 찾아오면서,

부담도 늘었지만 이번에 가볍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어서 정말 다행이다.

1,2 만원이 시급한 요즘, HY의 서울 방문은 나에게 큰 힘이 되었다.

다행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