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제 와서 다시 생각해 보니 (물질적으로)쉽사리 버리지 못하는 것이 많다는 것을 느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