라면 국물 들이키고
부채질 사라사라

좀 멎으면
자련다.